티스토리 뷰

일상/감사일기

천사님이 보내 주신 봄편지 2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2020. 4. 8. 11:33

천사님이 보내 주신 봄편지 2

진정 봄 한가운데입니다.
길가 벚꽃이 즐비하게 서 있고
길 옆 산 등성이에 개나리와 진달래가,
동네 집 담장 옆 목련이 다정한!!

고개를 숙여 논두길 통통한 쑥,
밭둑 고들빼기,
달래를 밤새 손질하여
사랑을 버무리고

참 고향의 향기가 물씬한 이 봄을
사랑으로 어루만져
편지로 부치신 손길을
자랑하고 싶습니다.

 

진달래 꽃잎 차

 

 

 

우러난 차 색깔이 무슨 색일까요? 보라색? 분홍색?   놀랍게도 연두 빛이더군요..

 

 꽃술까지, 꽃 송이가 확연히 드러납니다.

통꽃이어서 꽃잎이 풍성합니다

 

 주신 정성처럼 풍성하지요? 감사한 마음!!^^

 

 

생강나무 꽃차

 

 

구수한 맛이 났어요. 생강냄새가 나려나? 했던 예상?과 달리 구수함이었습니다.

 

 

 

쑥차

 

 

이 아이는 아직 맛보지는 못했습니다. 워낙 여러 품목으로 선물 주셔서......

 

봄의 향기와 천사님의 정성과 사랑이 함께 하니 너무나 기대됩니다.

 

 

 

 

꼬들빼기 김치

 

 

주신 정성이 감사한데 더욱 손이 많이 가는 김치라서 더욱 감사한 맘입니다.

 

식구들이 모두 약이라고 감사하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달래 김치

 

 

 

 

음식 솜씨가 대단하신 분이시죠? 보는 것 만으로도 침이 솟아요.

 

 

부추 김치

 

 

 

추운 겨울을 이기고 처음으로 나온 부추는 가장 귀한 것이라 들었습니다. 부추가 몸에 좋은 아이인데 더욱 좋은....

 

담아 주신 정성이 또, 더욱.......

 

 

댓글
  • 프로필사진 또별이 사랑이 듬뿍 담겨있어 먹을수록 건강해질 것 같아요~~정말 예쁜 맘을 가진 천사님이시네요^^ 2020.04.08 12:16 신고
  • 프로필사진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감사하고, 죄송하고 그렇습니다.
    주변에 고마운 천사허락하심에 감사드립니다.
    이번 봄은 이 천사님으로 내내 봄일 듯합니다~~^^
    2020.04.08 12:31 신고
  • 프로필사진 힘내새우~~♡ 오....정말 정성과 사랑이 가득한 천사님의 손길인데요~~담으시면서 맛있게 드셨음좋겠다는 수도없는 사랑을 첨가했기에 그 마음때문이라도 맛있을 수 밖에 없는...
    항상 저도 받는 입장이라 감사가 넘치지만 직접 가서 담그시는 수고를 보노라면 그 마음을 수십번 아니 수천번 사랑을 담고 또 담는~ 주시는 분도 받으신 분도 넘 행복하셨으리라 생각드네요!!
    2020.04.08 13:30 신고
  • 프로필사진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받기만하는 저라서 늘 죄송하지요. 아무 조건도 없이 사랑 주시는 어머니 사랑을 베풀어 주십니다. 비록 전염병이 있는 봄이지만 주변의 식구들로 하여 너무나 행복한 저입니다. 주신 축복에 감사드립니다^^ 2020.04.08 13:47 신고
  • 프로필사진 매죵! 정말 음식솜씨가 대단하신 천사님이 곁에 계시군요^^
    한두가지도 아니고 약 같은 음식과 차를 저렇게나 많이~~
    물수제비님은 행복하시겠어요^^
    2020.04.08 13:43 신고
  • 프로필사진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그러게요. 한 아름 품어 받았습니다.
    사랑 사랑 사랑!!!
    받은 사랑 보다 더 드릴 수 있어야 할 텐데요.
    아버지 어머니 축복 주시라 기도 드리고 저도 그 분에게 뭘 드릴 수 있을까 고민해봐야지요.^^
    2020.04.08 13:49 신고
  • 프로필사진 일남이 와~~~저도 달래 좋아 하는데 김치 함 담가 봐야 겠어요,,두분 정이 참 좋아 보여요 그분도 아마 물수제비님께 많은 감동을 받으셨을거예요~~ 2020.04.08 19:25
  • 프로필사진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글쎄요, 전 그 분께 아무것도 해드린 게 없어요. 생각해 보면 늘 받기만...
    어머니의 사랑을 베풀라 하셨는데 받기만 하니 늘 송구합니다.
    2020.04.08 20:08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