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풍경

시원~~한 풍광에 푸~웅덩 하실래요?

시원~~한 풍광에 푸~웅덩 하실래요?

 

미스터 션샤인 첫회, 신미양요의 실제 장소...광성보.

 

바이러스로 참 답답한 가운데이나 하나님 지으신 땅은 여전히 아름답게 자리합니다.

하나님 주신 땅의 주변을 살펴 인생들이 성을 쌓고 전쟁을 하고.

영역 싸움. 동물과 다를 게 없다.

아니 동물들은 자신의 몸 만을 이용하는데 인생들은 머리를 써서 도구를 만들어 내서

더 독한 전쟁을 하는....

 


 

아니, 아닙니다. 

오늘은 단지 아름다운, 그리고

시원한 강화도의 광성보 주변 몇 컷을 전하려는 자리입니다. ㅋㅋ

 

시원해 지시길....

 

휴일 오후 잠시 나가서, 그런데 좀 쌀쌀하기도 했어요.

 

벌써 일주일 전인가 봐요.

진작 올리려 했는데 컴이 폰의 자료를 잘 못 읽어서...ㅎㅎ

카톡 자료를 앨범으로 옮기니 읽네요...

 

 


 

 

하늘이 대~~박

이 맑은 하늘에 코로나 바이러스가 어찌 발을 들여 놓겠습니까?

 

 

 

하늘과 누각이 마치 하나인 듯. 색의 조화가 참........

손잡고 가는 아빠의 맘과 아들의 맘은 든든함? 아름답지 않으세요?

 

 

 

 

수많은 병사들이, 주민들이 드나들었을 성문입니다.

 

시간의 흐름도 조금은 전해 지고....^^

 

 

 

 

살짝 오후에서 저녁으로 가는 시간임이 느껴지네요.  

 

아홉살 산이가 오늘은 조금 성숙하게 서 있나요? 아니 딱 아홉살인가요?ㅋㅋ

 

 

 

 

강물이 아닌 바다입니다.^^

 

 

아빠와 아들이 무슨 이야기를 하고 있을까요?

 

 

 

이 아이들은 그 전쟁은 보지 않았을 듯

 

다행이죠?

 

 

 

 

조총소리가, 다쳐서 신음하는 소리가 들릴 것 같기도. 지금은 한 없이 평화롭습니다

하늘은 어찌도 저리 푸를까요? 아 시원합니다.

'사진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 근처에 함께하는 아이들  (12) 2020.06.12
시원~~한 풍광에 푸~웅덩 하실래요?  (10) 2020.03.23
눈꽃이 피었어요  (14) 2020.0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