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풍경

저 멀리 북한이 보여요~

by 꼬맹이 손 잡고 물수제비 2020. 11. 30.

허약한 몸에서 벗어나겠다 다짐하고 매일 산에 오르는 아이가 보내온 사진입니다.
강화는 고려가 위태로울 때 임시 왕궁이었기에 4대문이 있답니다.
동문, 서문, 남문, 북문!!

여기는 남문이 있는 남산!^^

남산 성곽을 따라 오르다 돌아서서 찰칵.
강화읍내 전경입니다.
북쪽으로 가로로 길게 보이는 건물이 강화남중이고 살짝 뒤쪽 갈색으로 보이는 데가 고려 궁지네요.
봄에 벚꽃이 대단하답니다.
저 북쪽으로 보이는 바다 너머가 북한입니다.
읍내 전경 뒤 산 아래에도 보이진 않지만 동네가 있는데 한 할아버지는 북한이 바라보이는 곳에 집을 짓고 살고 계십니다.
한국사의 산 증인들이 계시죠.

아래 사진은 강화대교 건너기 전 김포 문수산에서 강화읍내를 찍은 것입니다.
보이는 강?은 강이 아니라 바다입니다.

강을 건너는 느낌이죠?
문을 열고 나가면 바다인 줄 알고 간 강화도.
엄청납니다.
저수지가 엄청나고 산이 엄청납니다.
들도 엄청납니다.
강화섬쌀.
순무.
강화인삼.
강화 화문석!!
사진 준비도 못하고 입에서 나왔네요.
후에라도 보충해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사진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몬스테라 그늘 옆에서 ~~^^  (18) 2020.12.17
아직 밭에 남아 있는 아이들  (23) 2020.12.12
저 멀리 북한이 보여요~  (16) 2020.11.30
지난 가을이 아녀유  (12) 2020.09.21
집 근처에 함께하는 아이들  (12) 2020.06.12
시원~~한 풍광에 푸~웅덩 하실래요?  (10) 2020.03.23

댓글16